World Leaders to Discuss Nuclear Security in Seoul 세계 지도자들, 서울에서 핵안보 토의



Yüklə 439,39 Kb.
səhifə3/4
tarix26.10.2017
ölçüsü439,39 Kb.
1   2   3   4

Ready for London

런던 올림픽을 위한 준비
The headman of South Korea’s Olympic football team celebrated with his squad after it squashed Oman in the Asian qualifiers for the 2012 London Olympics at Al Seeb Stadium in Muscat, Oman.

한국 올림픽 축구팀 감독은 오만 무스카트의 알 시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2년 런던 올림픽 아시아 예선전 승리를 거둔 후 자신의 팀과 함께 승리를 축하했다.

South Korea is now one of the 16 teams competing for the gold medal in men’s football at the Olympics this summer.

이제 한국은 올 여름에 열리는 올림픽에서 남자 축구 부문 금메달을 위해 싸우는 16팀들 중 한 팀이 되었다.

The atmosphere was more hostile than expected.

경기 분위기는 예상했던 것보다 더 적대적이었다.

The home crowd didn’t make the game easy for the visiting team as they threw water bottles and debris toward the pitch.

홈 관중들은 물병과 쓰레기를 경기장에 던지며 원정 팀에게 게임을 불편하게 만들었다.

The young players, who are under 23, stepped up to the pressure by scoring early and later adding two goals in the second half.

23세 이하인 젊은 선수들이 전반전에 골을 넣고, 후반전에 두 골을 추가 득점하면서 압박을 강화했다.

Fortune favored the brave.

운명은 용감한 자의 편이라 했던가.

The recent victory secured South Korea’s first-place position in Group A with 11 points.

이 승리는 그룹 A에서 점수 11점을 딴 한국의 1위 자리를 확보했다.

Three wins and two draws have allowed the young Taeguk Warriors the tickets to London regardless of the results from the final qualifier against Qatar on March 14.

32무의 전력은 314일에 최종 예선전 결과와 상관없이 젊은 태극 전사들이 런던올림픽에 출전할 수 있도록 해주었다.

South Korea is now in the safe zone since only the winner of each of the three groups can directly advance to the Olympics.

각 세 그룹에서 승리한 팀만이 바로 올림픽에 진출할 수 있기 때문에, 한국은 현재 안전지대에 있다.

The remaining three second-placed teams must face each other again to capture the last seat.

남아있는 세 2등 팀들은 마지막 자리를 차지하기 위해 서로 맞서야만 할 것이다.

For the seventh consecutive time, the men’s team will compete in the Olympics.

한국 남자 축구 팀은 7연속 진출로써 올림픽에 참가할 예정이다.

The environment was tougher than we thought, however the players showed strong confidence and played like professionals,” team coach Hong Myung-bo told the press following the game.

우리가 생각했던 것 보다 경기 환경은 힘들었지만, 선수들은 강한 자신감을 보여주었고, 프로 선수답게 게임을 진행해주었다,”라고 홍명보 감독이 경기 후에 인터뷰에서 밝혔다.

I was surprised to see my players being calm and maintaining their temper in unexpected situations.”

나는 우리 선수들이 예상치 못한 상황에서도 차분하며, 감정을 조절하는 것을 보고 놀랐다,”

Although Korea had been known for its struggles to pull out wins in the Middle East, Hong’s squad pressured the home team early with an opening goal 15 seconds into the game.

비록 한국이 중동과의 경기에서 승리하기 위해 힘들었던 것으로 알려졌었지만, 이번 게임에서는

경기 15초 만에 빠른 득점을 하며 홈 팀을 압박했다.

The game could have been leveled off in the 26th minute when Oman was awarded a free kick from the penalty box, but the home team blew its chance as its midfielder misfired the shot.

오만이 페널티 박스에서 프리킥을 따내면서 경기는 26분만에 수평이 될 수도 있었지만, 홈 팀의 미드필더가 골을 잘못 넣어 기회를 날렸다.

Maintaining its aggressive rhythm, Hong’s side doubled the lead when Kim Hyun-sung’s header found the net.

공격적인 리듬을 유지하며, 김현성 선수의 헤딩이 성공하자 한국 팀은 선두를 한층 강화했다.

The Korean squad excelled as Baek Sung-dong’s foot connected from a pass from Kim Bo-kyung.

한국 국가대표팀은 백성동 선수가 김보경 선수의 패스와 연결되면서 뛰어난 경기력을 보였다.

Soon after as the match ended, Hong criticized the dangerous situation on the field.

경기가 끝난 직후, 홍명보 감독은 경기장에서 위험했던 상황들을 비난했다.

The game was delayed for nearly 10 minutes due to the frustrated crowd who started throwing water bottles and trash onto the pitch.

좌절하여 물병과 쓰레기를 경기장에 던지기 시작한 관중들 때문에 경기는 거의 10분이나 연기되었다.

The tension reached its plateau when midfielder Han Kuk-young was hit by a fire cracker.

미드필더인 한국영 선수가 폭죽에 맞았을 때, 긴장은 극에 달했다.

Although no injuries were sustained, Hong expressed his disappointment regarding the incident.

비록 부상을 당하지는 않았지만, 홍명보 감독은 이 사고에 대해 실망감을 드러냈다.

Asian football will never progress if such aggressive culture isn’t fixed,” he said.



만약 이러한 공격적 문화가 고쳐지지 않는다면, 아시아 축구는 절대 발전하지 못할 것이다.”라고 그가 밝혔다.

The Korea Football Association대한축구협회 will be seeking sanctions against Oman for putting the players in danger.

대한축구협회는 오만이 한국 선수를 위험에 빠뜨린 것에 대한 처벌 방안을 찾고 있다.
---------------------------------------------------------
16. Special Report

2012 Teen Reporters’ Camp: Journalism for the Youthful

2012 틴리포터 캠프: 청소년을 위한 저널리즘
From February 13 to 15, for three days and two nights, The Teen Times writing and editorial staff and editor-in-chief held a camp for middle school and high school students.

213일부터 15일까지, 23일간, 틴타임즈 기사 작성과 편집을 하는 직원들과 편집장이 중고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캠프를 열었다.

The main focus was to teach students the fundamentals and important elements of writing, listening, and speaking.

이 캠프의 주요 초점은 학생들에게 기본 원칙과 쓰기, 듣기 그리고 말하기의 중요한 요소들을 가르치는 것이었다.

Kevin Tak, editor-in-chief of The Teen Times, led the event, which was hosted at the International Seoul Youth Hostel in Namsan, Seoul.

틴타임즈 케빈 탁 편집장이 서울 남산 서울국제유스호스텔에서 열린 이번 행사를 진행하였다.

Students had the chance to utilize and develop their English as well as discover and sharpen their strengths and skills.

학생들은 그들의 능력과 기술을 발견하고 갈고 닦는 것뿐 아니라 영어를 활용하고 개발할 기회를 가졌다.

February 13 was the opening day of the Teen Reporters’ English Camp.

213일은 틴리포터 영어캠프가 시작되는 첫날이었다.

The event began in the afternoon with a student-parent orientation and award ceremony.

이 행사는 오후에 학생과 부모가 함께 하는 오리엔테이션과 시상식으로 시작되었다.

Each and every student received a certificate and a reporter’s ID badge; others were given awards for their above-and-beyond accomplishments.

모든 학생들은 임명장과 기자증을 받았다. 그리고 다른 학생들은 그것 외의 성과로 인해 상을 받았다.

Parents watched as their children walked up to the stage to shake hands with Chairman, Lee Deok-soo, and president, Lee Jeong-shik, and receive their certificates and awards.

부모님들은 그들의 아이들이 이덕수 회장님과 이정식 사장님과 악수를 하고 임명장과 상을 받기 위해 무대로 걸어 올라가는 것을 지켜봤다.

Afterwards, The Teen Times staff and the Teen Reporters gathered to take group pictures.

그 다음, 틴타임즈 직원과 틴리포터들은 단체 사진을 찍기 위해 모였다.

When students said their goodbyes to their parents, the camp officially started.

학생들이 부모님들과 이별을 고할 때, 캠프는 정식으로 시작했다.

According to Tak, there were hundreds of applicants who wished to attend the event.

탁 편집장에 따르면, 행사에 참여하고 싶은 수백 명의 지원자들이 있었다.

Only 45 were selected and invited to come. 45명만이 참가하도록 뽑히고 초대 받았다.

Although the rigorous and competitive application process had some students a little apprehensive and timid, Tak made sure that the Teen Reporters broke out of their shells.

비록 철저하고 경쟁력 있는 지원자들 중 일부가 다소 불안해 하고 소심했지만, 탁 편집장은 틴리포터들이 그들의 껍질을 깨고 나와야 한다고 말했다.

The first day had a laidback tone.

첫날은 한결 여유로웠다.

Students gathered together to play icebreakers and teamwork games.

학생들은 긴장감과 어색한 분위기를 깨고 팀워크를 다지기 위해 함께 모였다.

Afterwards, teams were assigned and two topic questions were given to students.

그 다음, 팀이 배정되었고 학생들에게 두 가지 주제가 주어졌다.

Tak then taught a two-hour lesson on the essentials of writing a persuasive article and giving a presentation.

탁 편집장은 설득력 있는 기사를 쓰고 프레젠테이션을 하기 위한 핵심사항들에 관한 수업을 2시간 정도 진행했다.

On the second day, more lectures were given by The Teen Times staff and the Teen Reporters were instructed to write their own articles to make their own newspapers.

둘째 날에는, 틴타임즈 직원이 강의를 했고, 틴 리포터들은 그들 만의 기사를 쓰고 그들 만의 신문을 만드는 것을 배웠다.
The main focus of the camp was public speaking and giving presentations.

이번 캠프의 주된 포커스는 대중 앞에서 말을 하고 프레젠테이션을 하는 것이었다.

Tak put a lot of pressure on the camp participants and used many exercises that helped students develop their speaking skills.

탁편집장은 캠프 참가자들에게 상당한 압력을 가했고 많은 연습을 시켰다. 이는 그들의 말하기 능력을 개발하도록 도와주었다.

The editor-in-chief emphasized how a presenter’s speech should be clear and vociferous.

탁 편집장은 발표자의 연설이 명확하고 소리 높여 표현하는 것을 강조했다.

Body gestures were also mentioned, and students were told to always keep in mind where they place their hands, arms, and legs.

또한 몸짓이 언급되었고 학생들이 그들의 손, 팔 그리고 다리를 두어야 할 곳을 항상 명심하게끔 했다.

Giving the audience eye contact was one of Tak’s biggest focuses as well.

관객과 눈을 맞추는 것 역시 탁 편집장이 가장 크게 중요시하는 것 중 하나였다.

Students seemed to benefit most out of Tak’s lesson on panic management and improvising.

학생들은 탁 편집장의 극심한 공포를 관리하고 즉흥적으로 하는 것에 대한 수업을 통해 많은 것을 얻어가는 것 같았다.

Students were given the whole day to practice their presentations.

프레젠테이션을 연습하도록 학생들에게 하루가 주어졌다.

At night, before it was time for the Teen Reporters to give their presentations, Tak introduced an activity where panic and fear were induced.

밤에, 틴리포터들이 발표를 하기 전에, 탁 편집장은 공포와 두려움이 어디에서 유발되는지를 소개했다.

Students were put in the spotlight one by one, while the audience was instructed to do various actions to distract the speakers.

관객은 말하는 사람들을 산만하게 하기 위해 다양한 행동을 하도록 지시된 반면, 학생들은 차례차례 주목을 받았다.

Throughout the three days, students were told to think cognitively and stay open-minded.

3일 내내, 학생들은 인식적으로 생각하라는 말을 들었고 열린 마음을 유지했다.

I don’t think there is any program like this.

저는 이와 같은 프로그램이 있다고 생각하지 못했어요.

It truly stands out from other methods of teaching English,” said Michelle Kang, a staff member of the editorial department of The Teen Times.

영어를 가르치는 다른 방법들과는 확연히달랐어요,”라고 틴타임즈 편집부 기자 미셸 강은 말했다.

Kevin’s lessons provided students with a new and active way for them to learn.



케빈의 수업은 학생들에게 배울 수 있는 새롭고 적극적인 방법을 제공해요.

Most importantly, it was fun.”

가장 중요한 것은, 즐기는 거겠죠.”
------------------------------------------------------------
17. Debate / Hot Issues

Should Nuclear Weapons be Abolished?

핵무기는 철폐되어야 할까?
When the U.S. dropped nuclear bombs on Hiroshima and Nagasaki in the dying days of World War II, it forever changed the face of war.

미국이 세계 2차대전 말에 히로시마와 나가사키에 핵폭탄을 투하 했을 때, 그것은 전쟁의 국면을 완전히 바꾸어 놓았다.

In fact, the second half of the 20th century was dominated by the threat of nuclear destruction.

사실, 20세기 후반기는 핵 파괴의 위협으로 점령되던 시기였다.

For nearly 46 years - from 1945 to 1991 - the U.S. and the Soviet Union raced to produce a greater arsenal of nuclear weapons.

거의 46년 동안 -1945년부터 1991년까지 – 미국과 소련 연방은 더 거대한 핵무기를 생산하기 위해 경쟁했다.

This threat led a growing number of scientists to predict that a major war would plunge the world into a “nuclear winter,” destroying life even in places that had escaped attack.

이 위협으로 많은 과학자들은 큰 전쟁이 세계를 “핵 겨울”로 빠뜨릴 것이며, 핵 공격을 받지 않은 곳의 생명도 파괴할 것이라고 예견했다.

While tensions have cooled considerably since the collapse of the Soviet Union, the fear of proliferation - the spread of nuclear weapons to many more countries - has been on the rise.

소련 연방의 붕괴 이후 긴장감은 상당히 가라앉았지만, 핵 확산의 공포 –더 많은 나라로의 핵 무기의 확산-는 증가해왔다.

India, Pakistan, Israel, and North Korea are all nuclear powers, and many fear that Iran will soon join this elite club.

인도, 파키스탄, 이스라엘, 그리고 북한은 모두 핵 무기를 보유하고 있으며, 많은 사람들은 이란도 곧 핵무기를 갖게 될 것이라는 사실에 두려워하고 있다.

Back in 2009, U.S. President Barack Obama argued that the total abolition of the world’s nuclear weapons was a realistic goal to aim for.

지난 2009년 버락오바마 미 대통령은 세계의 핵무기의 전면 철폐가 그들이 지향하는 실질적인 목표라고 주장했다.

However, critics called Obama’s proposal naive and unrealistic.

그러나, 비판가들은 오바마의 제안은 순진무구한 것이며 비현실적이라고 주장했다.

Should nuclear weapons be banned? Or are nuclear weapons a necessary evil?

핵무기는 금지되어야 할까? 아니면 핵무기는 필요악일까?
Pros

찬성

1st Statement:

첫번째 진술:

Nuclear weapons are morally and ethically wrong.

핵무기는 도덕적으로 윤리적으로 잘못된 것이다.

Over the past 50 years, precision weapons have reduced warfare, allowing military objectives to be achieved with minimal loss of civilian lives.

지난 50년 이상, 정밀한 무기들로 인해 군대가 시민들의 목숨을 최소한도로 희생시키게 됨으로써 전쟁이 감소됐다.

However, the point of nuclear weapons is their massive, destructive power.

그러나, 핵무기는 대량의 파괴력을 가지고 있다.

Their use could kill tens of thousands of civilians directly and their catastrophic environmental after-effects would harm many more around the world.

핵무기는 수 많은 사람들의 목숨을 그 자리에서 앗아갈 수 있으며 그 비극적인 환경적 여파는 세계의 더 많은 사람들에게 해를 끼칠 것이다.

We all have a moral responsibility to prevent this from happening.

우리 모두는 이러한 것이 발생하는 것을 막기 위한 도덕적 책임감을 가지고 있다.
2nd Statement:

두번째 진술:

One of the main dangers of nuclear proliferation is that some states, like Iran and North Korea, may develop the ability to strike at enemies who have no nuclear arsenal of their own.

핵 확산의 주요 위험 중 하나는 이란과 북한과 같은 어떤 나라들이 핵 무기를 가지고 있지 않은 적들을 공격할 능력을 가질 수 있다는 것이다.

Moreover, many fear that the Middle East - an extremely volatile part of the world - will descend into an arms race if Iran is allowed to develop nuclear weapons.

더군다나, 많은 사람들은 변덕스러운 중동 국가들이 이란이 핵무기를 가질 수 있게 됐을 때 핵무기 경쟁으로 빠져들 것을 두려워하고 있다.

Other Arab countries, such as Saudi Arabia, have threatened to develop nuclear weapons of their own in opposition to new Iranian influence.

사우디 아라비아와 같은 다른 아랍 국가들은 이란의 영향에 대항하여 그들 자신의 핵무기를 개발할 것이라고 (세계를) 위협했다.

Nuclear weapons must be banned to prevent this from happening.

핵무기는 이러한 것들이 발생하지 않도록 금지되어야 한다.
3rd Statement:

세번째 진술:

There won’t be a good outcome in building more powerful nuclear weapons.

좀 더 강한 핵무기를 만들 때 좋은 결과는 없을 것이다.

Thousands of lives will be lost and the after- effects of radiation and chemicals will affect people, animals, the atmosphere, and the environment.

수천 명이 목숨을 잃게 될 것이며 방사능과 화학 약품의 후유증이 사람들, 동물들, 그리고 공기와 환경에 영향을 미칠 것이다.

No country should ever possess nuclear weapons and all existing weapons should be destroyed.

어떠한 나라도 핵무기를 소유해서는 안되며 모든 현존하는 무기들도 파괴되어야 한다.
Cons

반대

1st Statement:

첫번째 진술:

The use of nuclear weapons would no doubt be a great tragedy.

핵무기의 사용은 의심의 여지 없이 큰 비극이다.

But so is war.

그러나 전쟁 또한 그렇다.

The reason for maintaining an effective nuclear arsenal is to prevent war.

효과적인 핵무기를 보유하는 이유는 전쟁을 예방하기 위해서이다.

The consequences of a nuclear strike are too great and thus this discourages conflict.

핵 공격의 결과는 너무 커서 이것은 분쟁을 막는다.

The Cold War was one of the most peaceful times in history, particularly in Europe, largely because of the U.S. and the Soviet Union’s nuclear deterrents.

냉전은 특히 유럽에서, 미국과 소련 연방의 핵무기 제지로 역사상 가장 평화로운 시기였다.
2nd Statement:

두번째 진술:

Removing all nuclear weapons is impossible.

모든 핵 무기를 없애는 것은 불가능하다.

They may pose as a threat to world safety but far too many nations already possess the capability to produce nuclear weapons to effectively abolish them.

핵무기는 세계 안전에 위협이 될지 모르지만 너무 많은 나라들이 이미 핵무기를 효과적으로 폐기하기 위해서 핵무기를 생산할 능력을 가지고 있다.

Countries need nuclear weapons as a deterrent.

많은 나라들은 핵무기를 제지의 한 방법으로 필요로 한다.

Without the threat of a retaliatory strike, countries can attack others at will.

보복 공격의 위협 없이, 많은 나라들은 다른 나라들을 마음대로 공격할 수 있다.

This is why neither the Soviet Union nor the U.S. launched a nuclear attack during the Cold War.

이것이 소련 연방도 미국도 냉전 동안 핵 공격을 시작하지 않은 이유이다.
3rd Statement:

세번째 진술:

While nuclear weapons can be dismantled, the weapons-grade plutonium that forms their warheads cannot be destroyed.

핵무기는 분해될 수 있지만, 미사일 탄두를 만드는 무기를 제조하는 플루토늄은 파괴될 수 없다.

Instead, they must be stored in special facilities.

대신에, 핵무기는 특별한 시설에 저장되어야 한다.

In Russia, there are thousands of sites where military nuclear material is stored.

러시아에서는, 군대의 핵 물질이 저장될 수 있는 수 천 개의 장소가 있다.

They must be heavily secured but security at such storage facilities is often inadequate.

그 장소는 굉장히 안전해야 하지만 그러한 저장 시설은 종종 부적절하다.

It would be far easier to steal a relatively small quantity of plutonium than an entire nuclear weapon.

상대적으로 적은 양의 플루토늄을 훔치는 것이 전체 핵 무기를 훔치는 것보다 훨씬 쉬울 것이다.

Ironically, the safest place for plutonium may be on top of a nuclear missile.

모순적이게도, 플루토늄의 가장 안전한 방법은 핵 미사일의 맨 꼭대기인 핵탄두이다.
-------------------------------------------------------------
18. Sports

High-tech Dunks

고난도의 덩크슛!
Twitter accounts of NBA fans were awfully busy during the festivities on the eve of the NBA All-Star game in the U.S.

트위터를 하는 NBA 팬들은 미국 NBA 올스타 경기 전 날에 축제 행사 동안 매우 바빴다.

Jeremy Evans of the Utah Jazz grabbed first place in the Slam Dunk Contest held in Orlando, Florida.

유타 재즈의 제레미 에반스는 플로리다 올랜도에서 열린 슬램 덩크 대회에서 1위를 차지했다.

Entering the competition as a late replacement for the injured New York Knicks guard Iman Shumpert, Evans received 29 percent of the three million votes cast by fans via text message, Twitter and the Internet.

부상 당한 뉴욕 닉스의 가드 이만 셤퍼트의 대체 선수로 뒤늦게 대회에 참가한, 에반스는 문자 메시지를 통해 팬들에게 3백 만 건의 표 중 29%를 받았다.

The entertaining double dunk executed while jumping over a seated teammate in front of the basket astonished the crowd.

이 즐거움을 주는 더블 덩크슛은 골대 앞에 앉아 있는 팀원을 넘어 점프를 하면서 관중을 놀라게 했다.

Evans decided to get high-tech with his dunks.

에반스는 고난도의 덩크슛을 하기로 결정했다.

Wearing a headband with a small video camera attached, Evans provided the fans with a bird’s eye view of his slam.

소형 비디오 카메라를 부착한 헤어밴드를 한, 에반스는 팬들에게 슬램 덩크의 전경을 제공했다.

The finale of All-Star Saturday Night, the curtain raiser to Sunday’s All-Star exhibition, was as entertaining as the previous years.

올스타 새터데이 나이트의 피날레와 선데이의 올스타 전시회의 개막전은 이전 해만큼이나 즐거웠다.

Minnesota’s long distance shooter Kevin Love displayed his touch by winning the three-point contest.

미네소타 강의 긴 거리 슈터 케빈 러브는 3점 경기에서 우승함으로써 그의 능력을 보여주었다.
--------------------------------------------------------------
19. Entertainment

Kataloq: teentimes -> down

Yüklə 439,39 Kb.

Dostları ilə paylaş:
1   2   3   4




Verilənlər bazası müəlliflik hüququ ilə müdafiə olunur ©muhaz.org 2020
rəhbərliyinə müraciət

    Ana səhifə